국민의힘 소속 대구 전·현직 시의원 등 1500여 명 홍준표 지지선언

기자회견 열고 "선진국 5.0시대 열기 위해 홍준표 지지"

등록 2021.09.09 18:17수정 2021.09.09 23:13
0
원고료로 응원
a

대구지역 국민의힘 소속 전현직 시의원 등 1500여 명은 9일 국민의힘 대구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홍준표 대선 후보를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 조정훈

 
국민의힘 대선 후보인 홍준표 의원이 각종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1, 2위를 다투는 가운데 대구지역 국민의힘 소속 전·현직 시·구의원과 일반시민 등 1500여 명이 홍 의원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9일 국민의힘 대구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한민국을 정상국가로 만들고 선진국 5.0시대를 열기 위해 홍준표 국민의힘 대통령 경선후보 지지를 선언한다"고 밝혔다.

이날 이름을 올린 전현직 지방의원들은 김태원·전경원 시의원과 이동희 전 대구시의회 의장, 김태우 수성구의원 등이다.

이들은 "제20대 대선은 정권 교체와 국가 정상화를 통해 선진국 시대를 맞이하기 위한 매우 중요한 선거"라며 "결단력과 혜안이 있는 강력한 지도력을 가진 후보만이 국가의 미래를 책임질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자유민주주의를 지향하며 풍부한 국정 경험을 통해 국민통합을 이룰 수 있는 유일한 후보는 홍준표 뿐"이라며 "대구시민과 전·현직 시·구의원 1500여 명은 홍준표 후보를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대구 시의원 #홍준표 지지 #국민의힘 #김태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AD

AD

AD

인기기사

  1. 1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2. 2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3. 3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4. 4 장관님 명령하면 국회의원 검거... 그러나 검찰은 덮었다
  5. 5 다섯 개의 칼 휘두르는 윤석열의 동지들... 변수는 '2인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