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 악연, 남강댐과 사천 상생의 길 없나?

남강댐 물 사천만 방류 문제 해결 위한 토론회 26일 개최... 남강댐의 문제점과 해결 방안 검토

등록 2021.11.23 10:44수정 2021.11.23 10:44
0
원고료로 응원

사천만 방면으로 쏟아지고 있는 남강댐 물 ⓒ 뉴스사천

 
[뉴스사천=김상엽 기자] 남강댐 물 사천만 방류로 50년 넘게 사천시와 시민이 큰 피해를 보고 있다. 여기에 정부는 기상이변에 대응한다며, 지금보다 더 많은 물을 사천만으로 내보내려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것이 현실화되면 사천은 이전과는 다른 재앙을 맞게 된다. 남강댐에 얽힌 50년의 악연을 끊고 상생의 길을 찾을 방안이 없을까? 환경부, 한국수자원공사, 사천시민이 한자리에 모여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눈다. 

하영제 국회의원실이 주최하고 뉴스사천이 주관하는 남강댐 물 사천만 방류 문제 해결을 위한 토론회는 오는 11월 26일 금요일 오전 10시 사천읍 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남강댐과 사천, 50년 악연 끊을 길 없나?'라는 주제로 열린다. 

이날 토론회는 뉴스사천 하병주 발행인의 사회로 진행된다. 첫 순서로 유영준 한국수자원공사 수자원개발부 부장이 남강댐의 물 관리와 한계라는 주제 발표를 하고, 박창근 대한하천학회 회장이 사천의 눈으로 본 남강댐의 문제점과 해결 방안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이어간다. 

주제 발표 후에는 종합토론이 이어진다. 토론에는 김구범 환경부 수자원정책과 과장, 이인석 경상남도 수산자원과 과장, 김학록 남강댐문제대응 범시민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과 백인흠 신남강댐어업피해 대책위원회 위원장이 참여한다.

토론회에는 일반 시민을 포함해 남강댐 유관기관 관계자들과 각 대책위의 관계자들을 합쳐 총 100명까지만 참석할 수 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자(2주 경과) 혹은 pCR 검사 음성 확인서(48시간 이내) 소지자만 참석 가능하다.  
 

ⓒ 뉴스사천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뉴스사천에도 실렸습니다.
#뉴스사천 #남강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AD

AD

AD

인기기사

  1. 1 활짝 웃은 국힘, 쌍특검 결국 부결... 야 "새 김건희 특검 추진"
  2. 2 퇴직한 제가 실천한 '저속노화' 방법, 이것이었습니다
  3. 3 선거하느라 나라 거덜 낼 판... 보수언론도 윤 대통령에 경악
  4. 4 요양보호사가 일터에서 겪는 일은 당연한 게 아닙니다
  5. 5 이재명이 사는 길, 민주당이 이기는 길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