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윤 대통령 "대전 아울렛 화재, 이해할 수 없어... 원인 밝혀야"

참사현장 찾아 합동분향소 조문 후 조사상황 청취... 유가족 만나 위로

등록 2022.09.27 15:49수정 2022.09.27 16:49
3
원고료로 응원
a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오후 대전 유성구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현장에 마련된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 장재완

 
[기사보강 : 27일 오후 4시 50분]

윤석열 대통령이 7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참사 현장을 찾아 철저한 원인규명과 유가족에 대한 충분한 보상을 지시했다.

27일 오후 대전 유성구 관평동 현대아울렛에 도착한 도착한 윤 대통령은 대전시가 설치한 희생자 7명의 합동분향소에 헌화한 뒤 묵념을 하며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었다.  

조문을 마친 윤 대통령은 곧바로 화재현장과 가까운 곳에 마련된 현황보고 장소로 이동해 화재 및 진화 상황, 인명피해, 화재원인 규명조사 현황 등을 보고 받았다.

보고를 듣는 동안 윤 대통령은 '화재가 난 위치가 어디인가', '어떻게 20초 만에 불이 순식간에 번질 수 있었는가', '지하 1층에 쌓여있던 물건들은 어떤 것들인가' 등을 물었다.

윤 대통령은 "보통의 공사장 (화재)사고는 용접이나 인화물질 (원인)등 그런 게 있는데, 이번 화재 사고는 이해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일 중요한 것은 화재의 원인을 정확하게 밝히는 것"이라며 철저한 조사를 당부했다.


이후 윤 대통령은 현장에 나와 있는 유가족들과 약 2분 정도 만나 위로를 건넸다. 또한 '사고의 철저한 원인규명과 충분한 보상을 관계자들에게 지시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재명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윤 대통령은 유가족들을 만나 '어떻게 위로를 드려야 할지 몰라 마음이 착잡하다'며 '희생자분들 모두 열심히 살아온 분들임을 잘 알고 있다. 화재 원인을 정확하게 분석해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하게 관리하겠다'고 위로했다"고 전했다.

또 "이에 앞서 피해 상황을 보고받은 윤 대통령은 '지하 주차장이 순식간에 화염에 휩싸였다면 구조적인 문제가 있었던 것 아니냐'며 '과학적으로 정확하게 화재 원인을 감식해 달라. 정확한 원인 분석은 국가 기능의 기본'이라고 강조했다"고 했다.

한편, 정지선 현대백화점 회장도 윤 대통령이 떠난 직후 현장을 찾아 유가족들을 만났다. 정 회장은 "다시 한 번 뭐라 말씀드리지 못할 만큼 깊은 애도와 사죄의 말씀드린다"며 "사고 수습과 유가족분들을 위한 보상에 최대한 노력하겠다. 다시 한 번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a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오후 대전 유성구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현장에 마련된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 장재완

 
a

27일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현장에 마련된 희생자 합동분향소에 윤석열 대통령이 보낸 근조화환이 놓여 있다. 전날 사고로 7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태에 빠졌다. ⓒ 장재완

#윤석열 #대전 화재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2. 2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 말한 바로 그날, 장모가 한 일
  3. 3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4. 4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5. 5 버려진 옷 먹는 소의 모습... 더 불편하고 충격적인 사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