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덕수 "오늘부터 대규모 축제 안전관리 정부합동점검"

한 총리, 3일 중대본 회의에서 밝혀... "지역축제 안전관리 매뉴얼 원점에서 재검토"

등록 2022.11.03 09:46수정 2022.11.03 10:22
0
원고료로 응원
a

한덕수 국무총리가 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이태원 사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권우성

 
한덕수 국무총리는 "오늘부터 시간당 1만명 이상 모일 것으로 예상되는 대규모 축제에 대한 '안전관리 정부합동점검'이 시작된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이같이 말한 뒤 "최대 수용인원, 종료시 분산대책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하여 안전사고를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어 "각 지자체에서는 주최자 유무와 상관없이 지역축제 안전관리 매뉴얼을 원점에서 재검토하여 보완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 총리는 또 "정부는 이번 사고를 계기로 과학적 분석에 기반한 군중 관리 방안 등을 포함한 국가안전시스템 혁신방안을 마련해 나가고자 한다"면서 "실제 현장에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수 있는 안전관리 시스템이 구축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덕수 #지역축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환경과 사람에 관심이 많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AD

인기기사

  1. 1 활짝 웃은 국힘, 쌍특검 결국 부결... 야 "새 김건희 특검 추진"
  2. 2 퇴직한 제가 실천한 '저속노화' 방법, 이것이었습니다
  3. 3 선거하느라 나라 거덜 낼 판... 보수언론도 윤 대통령에 경악
  4. 4 요양보호사가 일터에서 겪는 일은 당연한 게 아닙니다
  5. 5 이재명이 사는 길, 민주당이 이기는 길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