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사진] 11월 막바지 단풍 사이에 핀 하얀 벚꽃

등록 2022.11.13 12:20수정 2022.11.14 15:59
0
원고료로 응원
a

12일 전남 순천 청소골계곡에 핀 벚꽃 ⓒ 김학용

                                  
12일 전남 순천 청소골계곡. 입동이 지나고 울긋불긋 단풍도 막바지로 접어든 이 가을, 멀리서 보이는 가로수에 하얀 눈송이 같은 게 달려 있다.

자세히 다가가니 정말 벚꽃이다. 그것도 왕벚꽃이 앙상한 가지 위에서 수줍게 하얀 꽃잎을 열었다.


돌아오지 못할 젊음들을 그 누구도 책임지려 하지 않은 채 스산한 계절로 접어들고 있지만, 가슴 속 어디엔가는 언제나 향기 짙은 꽃으로 피어 있기를 바란다.
 
a

12일 전남 순천 청소골계곡에 핀 벚꽃 ⓒ 김학용

 
a

12일 전남 순천 청소골계곡에 핀 벚꽃 ⓒ 김학용

 
a

12일 전남 순천 청소골계곡에 핀 벚꽃 ⓒ 김학용

 
 
#벚꽃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살아가는 이야기를 기존 언론들이 다루지 않는 독자적인 시각에서 누구나 공감하고 웃을수 있게 재미있게 써보려고 합니다. 오마이뉴스에서 가장 재미있는(?) 기사, 저에게 맡겨주세요~^^ '10만인클럽'으로 오마이뉴스를 응원해주세요.

이 기자의 최신기사 모이, 그동안 즐거웠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 말한 바로 그날, 장모가 한 일
  2. 2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3. 3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4. 4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5. 5 버려진 옷 먹는 소의 모습... 더 불편하고 충격적인 사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