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한빛원전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신축 결정, 즉각 철회하라"

광주전남시민단체, 긴급성명 "한수원, 윤석열정부 '핵진흥' 정책 등에 업고 지역 주민 무시"

등록 2023.04.08 14:44수정 2023.04.08 14:44
0
원고료로 응원
a

한빛원전 전라남도 영광군에 위치한 한빛원자력발전소 전경. ⓒ 한국수력원자력

 
광주·전남 시민단체가 전라남도 영광 한빛원전 부지에 사용후핵연료 저장시설 신축을 결정한 원전사업자 결정을 '윤석열정부의 핵진흥정책을 등에 업은 독단적 결정'으로 규정하고, 즉각적인 철회를 요구했다.

핵없는세상광주전남행동은 8일 "한국수력원자력은 한빛 핵발전소 건식저장시설에 관한 독단적 결정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단체는 이날 긴급성명을 내고 "한수원은 지난 6일 이사회를 열어 '한빛원전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건설 추진계획'을 의결했다. 이는 영광에 있는 한빛 핵발전소 부지 내에 추가적인 핵시설을 만들겠다는 중차대한 결정"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단체는 "한수원은 이 결정 전 영광을 비롯한 광주·전남 지역 주민들과의 소통·협의 과정을 일절 거치지 않았다"며 "윤석열정부의 핵진흥 정책을 등에 업고, 일방적인 행동에 나선 것에 대해 분노를 금할 수 없다. 비민주적이고 독단적인 결정을 즉각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정부와 핵 산업계는 고준위 방사성폐기물을 '언제, 어디에, 어떻게' 처리할지 정하지 못했다. 그동안 핵폐기장 예정지로 떠올랐던 지역은 모두 주민들의 거센 반대로 백지화됐기 때문"이라며 "문재인 정권에서도 '고준위핵폐기물 처리를 위한 공론화 과정'이 진행됐지만, 제대로 된 국민 의견 수렴과는 거리가 멀었다. 결국 허울뿐인 '제2차 고준위 방사성폐기물 관리 기본계획'이 2021년 수립된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한빛원전에 신축될 건식저장시설은 '2021년 기본계획'에 따라 조성될 중간저장시설 및 영구처분시설 운영 전까지 한시적으로 사용되는 시설이라고 한수원은 설명하고 있다"며 "그러나 영구 처분시설 부지 선정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여전히 불투명하다"고 지적했다.

단체는 한수원의 이번 결정이 40년 설계 수명 만료를 앞둔 한빛 1, 2호기의 수명 연장 가능성과 연관지어 해석하기도 했다.


단체는 "한수원이 막무가내로 지역 주민 의견 수렴과 시민사회 동의도 없이 기존 핵발전소 내 건식정장시설 건설을 서둘러 결정한 이유는 윤석열 정권 하에서 적극 추진되는 노후 핵발전소 수명 연장과 맞물려 있다"며 "한수원은 올해 한빛 1.2호기 수명연장 절차를 본격화 할 계획"이라고 주장했다.
  
a

한빛원전 5-6호기 사용후핵연료 저장수조 ⓒ 독자제공

 
영광에는 지난 1986년 한빛 1·2호기가 가동을 시작했고 2002년 한빛 5·6호기까지 총 6기의 핵발전소가 건설, 운영 중이다.

그동안 원전 가동으로 발생한 사용후핵연료는 모두 수조에 습식 저장됐고, 현재 수조 포화율은 75%에 이른다. 오는 2030년이면 포화상태에 이르러 원전 가동 중단을 위협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상황에서 한수원은 지난 6일 이사회 의결을 거쳐 한빛원전 등에 지상 건식저장시설 신축을 의결한 것이다.

단체는 "이러한 결정은 핵폐기물 대책도 없이 전기생산을 핵 발전에 의존해온 대가"라며 "현재 우리나라는 고준위 방사성폐기물을 최종 처분할 장소를 정하지 않았다. 핵발전소를 가동한지 약 46년동안 발생한 고준위방사성폐기물은 갈 곳 없이 모두 각 핵발전소 내 냉각수조에 계속 보관된 상태"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이런 상황에서 핵발전소 부지 내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건설은 기존 핵발전소 입지 지역 사회와 주민에게 또 다른 핵발전소 부담을 안기는 것으로, 그것도 언제 끝날지 모르는 무한 부담"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핵없는세상광주전남행동은 광주환경운동연합, 일제강제동원시민모임, 광주YWCA, 광주YMCA, 광주시민단체협의회, 광주전남녹색연합,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광주지부, 원불교 광주전남교구, 원불교평화행동 광주전남지부, 천주교광주대교구정의평화위원회, 광주전남불교환경연대 등 지역 시민사회종교단체, 정당 등 20여 곳이 참여한 연합단체다.  
 
a

사용후핵연료 중수로형 원전인 월성원전 사용후핵연료 임시 저장시설 ⓒ 2022 원자력발전백서

 
#한빛원전 #사용후핵연료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광주·전라본부 상근기자. 제보 및 기사에 대한 의견은 ssal1981@daum.net

AD

AD

AD

인기기사

  1. 1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2. 2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3. 3 장관님 명령하면 국회의원 검거... 그러나 검찰은 덮었다
  4. 4 "환자도 전공의도 지키자" 연세의료원장 서신에 간호사들 "황당"
  5. 5 여론의 반발에 밀려 대통령이 물러섰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