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북대결, 친일망언... 태영호는 지금 당장 사퇴하라"

23개 시민단체 기자회견... '8월 12일까지 태 의원 사퇴 촉구 집중 행동 진행' 계획 밝혀

등록 2023.07.21 17:25수정 2023.07.21 17:25
0
원고료로 응원
a

참가자들이 태영호 사무실을 향해 구호를 외치고 있다. ⓒ 이인선

 
21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 지역구 사무실 앞에서 시민단체의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들은 "역사왜곡! 부정부패! 태영호는 지금 당장 사퇴하라!", "반북대결! 친일망언! 태영호는 지금 당장 사퇴하라!" 등의 구호를 외쳤다. 기자회견은 강남촛불행동 등 23개 단체가 공동으로 주최했다.

단체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부정부패한 태영호 같은 자가 역사를 왜곡하고, 반북 대결을 부추기며, 친일 발언을 계속하도록 가만둔다면 한국 사회에는 전쟁과 충돌의 위기가 높아지고 불안과 갈등만 커질 뿐"이라며 "이 땅의 평화와 통일을 바라는 국민의 뜻을 모아 역사왜곡! 부정부패! 태영호 사퇴 촉구 집중 행동을 선포한다"라고 밝혔다.

그리고 오는 8월 12일까지 태 의원 사무실 앞 1인 시위와 선전전, 집회, 고발인단 모집 사업을 집중해서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태영호 의원은 지난 2월 '4.3은 북한 김일성의 지시에 의해 벌어졌다'라고 말해 제주도민을 비롯한 각계의 지탄을 받았다.

지난 3월에는 정부의 '강제 동원 해법' 공식화에 대해 야당이 비판하자, "남한에서 끊임없이 친일파 논쟁을 불러일으키고 반일 감정을 주입시켜 한일 관계를 파탄 내라는 것은 북한 김일성의 갓끈 전술이고 남한 주사파들이 내린 지령"이라고 말한 바 있다. 그리고 대일 굴욕외교 등에 대한 반발이 이어지자 "대통령이 나라를 팔기라도 했느냐"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4월에는 김구 선생이 북한의 통일전선 전략에 이용당했다고 주장하는 등 비판을 받았다. 지난 6월 28일엔 야당을 향해 반일 선전·선동을 멈추어야 한다고 주장해 국민을 공분케 했다.

이날 기자회견 사회를 본 신은섭 민족위 운영위원장은 사퇴 촉구 집중 행동을 시작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윤석열 정권의 반북 대결 돌격대가 돼 반북 선동에 앞장서 위기감을 고조시키고 사회 불안을 불러오는 이런 자가 더는 정치권에 몸담고 있어서는 안 된다"라고 답했다.
 
a

정해랑 주권자전국회의 공동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그 옆이 백경진 4.3위원회 이사장. ⓒ 이인선

 
기자회견에서는 각계의 규탄 발언이 이어졌다.


백경진 4.3위원회 이사장은 "제주 4.3은 명백히 북한의 지시로 촉발되었다고 하는 태영호씨의 발언은 제주도민만이 아니라 전 국민을 경악하게 했다"라고 말했다.  
백 이사장은 "태영호씨의 발언은 제주4.3특별법의 취지를 싹 부정하는 말이다. 제주도민을 모욕하는 일이고, 진상 규명과 화해와 상생을 지향하는 그동안의 노력에 찬물을 끼얹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의 아픔을 자신의 정치적 이익을 위해 왜곡하는 자, 역사적 진실을 외면하고 반성할 줄 모르는 자는 민의 대표로서 자격이 없다. 태영호씨는 이제라도 본인의 망언에 대하여 제주도민들에게 사과하고 국회의원직을 사퇴하라. 국민의힘은 태영호 씨를 당장 퇴출해라. 국회는 태영호 국회의원직을 박탈하라"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정해랑 주권자전국회의 공동대표는 "태영호씨는 정계를 떠나라. 우리가 탈북자이기에 태영호씨에게 정계를 떠나라는 것이 절대로 아니다. 태영호씨의 행동이 민족의 화해에 훼방이 되고, 우리 민족을 공멸의 위험에 처하게 만들고 우리 역사를 왜곡하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a

김지선 강남촛불행동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 이인선

 
김지선 강남촛불행동 대표는 "강남의 주민들은 태영호의 망언과 반북 대결에 미쳐 날뛰는 행동을 보면서 '강남의 수치'라고 이야기한다"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어 "태영호가 망언과 반북 대결을 부추기는 행동을 하는 이유가 무엇이겠는가. 불안해서다. 윤석열 대통령에게 '나 좀 봐주세요. 나 좀 살려주세요. 내가 더 잘할게요'라며 비굴하고 비열하게 외치는 것 아닌가"라고 주장했다.

김나인 한국대학생진보연합 회원은 태 의원이 자신의 생존만을 위해 남북대결을 부추기고 있다며 태 의원 발언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태 의원 사퇴를 촉구했다.
#태영호 #사퇴 #기자회견 #역사 #제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하고자 하면 방법은 나온다. 긍지 넘치게 항상 웃으면서 생활하자!

AD

AD

AD

인기기사

  1. 1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5. 5 다섯 개의 칼 휘두르는 윤석열의 동지들... 변수는 '2인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