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에서 만난 대만 스카우트 대원들

등록 2023.08.13 16:28수정 2023.08.13 16:28
1
원고료로 응원
a

12일 순천만 에코촌유스호스텔 앞에서 단체사진을 찍고있는 대만 스카우트 대원들 ⓒ 이수민

 
12일 순천을 방문한 대만 스카우트 대원들과 만나 인터뷰를 가졌다. 대만 스카우트 대원 우챠이응(18, 여), 시에 카이핑(18세, 남)은  지난 11일 폐영식과 k-pop 콘서트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에 "굉장히 멋있었고 분위기가 열정적이었다. 평소 K-POP 노래만 듣다가 실제로 실물을 보고 노래를 듣는다는 자체가 너무 흥분되고 좋았다"라고 말했다.

한국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었냐는 질문에는 "한국 오기 전까지 모든 조건이나 날씨와 현장에서 발생 가능한 문제에 대해 철저히 대비했기 때문에 특별한 문제가 없었다"면서 "다른 나라는 준비 상황에 대해 대비를 하지 못했기 때문에 생긴 문제가 아닐까 싶은 생각을 한다. 우리는 굉장히 만족한다"라고 말했다.

제일 힘들었던 것에 대해서는 "첫날 입영하는 날 버스를 타고 야영장을 들어가는데 넓고 크다는 것에 웅장함을 느꼈으며 우리 나름대로 준비를 철저히 했기 때문에 잘 지낼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지만 야영할 때 나무가 많이 없어 너무 더웠다. 그늘이 있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됐다"라고 아쉬운 마음을 내비쳤다.
 
a

순천만습지 인근 식당에서 식사를 하고있는 대만 스카우트 대원 ⓒ 이수민

 
현지 대만 부모님의 걱정은 없었는가의 질문에는 보도를 접하고 연락이 와서 당장 퇴영을 하면 좋겠다는 건의가 있었다고. 대만 총괄 단장은 "아이들에게 퇴영을 할 것인지 의견을 물었으나 만족하기 때문에 퇴영할 이유가 없었다"라고 밝혔다.

대만 스카우트 대원 46명은 순천에서 2박 3일 동안 지내면서 순천만 국가 정원, 순천만 습지, 낙안민속촌, 선암사, 드라마 촬영장 등을 방문할 예정이다. 이후 오는 14일 서울로 상경한 뒤 이튿날 출국할 예정이다.
#2023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순천만국가정원 #순천시 #대만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AD

AD

AD

인기기사

  1. 1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2. 2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5. 5 다섯 개의 칼 휘두르는 윤석열의 동지들... 변수는 '2인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