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 추석명절 선물 등 1708만개 예상... 우편물 특별소통 돌입

정시 배달·안전한 소통에 총력... 우정사업 종사자의 현장 안전사고 예방 노력 강화

등록 2023.09.14 12:05수정 2023.09.14 12:05
0
원고료로 응원
a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오는 18일부터 내달 5일까지 18일간을 ‘추석 명절 우편물 특별소통기간’으로 정하고 안전하고 신속한 배달을 위해 비상근무체계에 돌입한다. ⓒ 유창재

 
우체국이 이번 추석 명절에 기간에 약 1708만 개의 소포 우편물이 접수될 것으로 예상하고,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18일간을 '추석 명절 우편물 특별소통기간'으로 정하고 안전하고 신속한 배달을 위해 비상근무체계에 돌입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직무대리 박인환)는 14일 이같이 알리면서 "특히 안전사고 예방 활동을 통해 우정사업 종사자의 안전한 근로환경을 조성하고 국민들의 명절 선물을 정시에 배달하는 등 대국민 우편서비스의 원활한 제공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정사업본부는 이번 추석 명절 특별소통기간에 약 1708만 개의 소포 우편물이 접수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하루 평균 171만 개로, 전년 추석과 비슷한 수준이라고 한다. 

이에 따라 전국 24개 집중 및 4개 물류센터를 최대로 운영하고, 운송차량은 평시보다 25% 증차한다는 계획이다. 또 특별소통기간 동안(영업일 기준) 분류작업 등에 필요한 임시인력 2만여 명(연 인원) 증원하는 등 배달·분류 인력의 지원 등에 약 3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우체국은 올해 추석명절 우편물 특별소통 종합계획에 따라 우편설비 기계 및 차량에 대한 사전정비를 마쳤다. 무엇보다 적정물량 이륜차 적재, 기상악화 시 배달 정지, 차량 운행 후 휴게시간 확보 등을 통해 현장에서 업무를 수행하는 인력에 대한 안전사고 예방 노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배달 전 예고문자를 활용한 비대면 배달로 고객과의 접촉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배달 결과는 고객에게 안내해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끝으로 우정사업본부는 추석 명절 선물 우편물이 안전하고 정시에 배송되기 위해 ▲어패류·육류 등은 아이스팩 포장 ▲부직포·스티로폼·보자기 포장 대신 종이상자 사용 ▲우편번호·주소 등은 정확하게 쓰고 연락 가능한 전화번호 기재 등 유의사항을 당부했다.


박인환 우정사업본부장 직무대리는 "추석 명절 선물 등 일시적 물량 폭증 등으로 일부 우편물 배달이 지연될 수 있으나 국민에게 정시에 안전하게 배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a

우정사업본부가 추석 명절 선물 우편물이 안전하고 정시에 배송되기 위해 당부하는 내용 세 가지. ⓒ 우정사업본부

 
#우정사업본부 #추석 명절 #우체국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용산 대통령실 마감하고, 서울을 떠나 세종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진실 너머 저편으로...

AD

AD

AD

인기기사

  1. 1 학생들과 함께 본 '건국전쟁', 충격적인 한 줄 평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이X 얼굴 좀 보자!" 조사받으러 간 경찰서, 가해자가 달려들었다
  5. 5 "카이스트 졸업생 끌고나간 경호처, 윤 대통령 묵인 여부 밝혀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