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을 사도 활용이 어려운 이유

가격이 아닌 조화로움이 명품을 돋보이게 한다

등록 2023.10.13 11:42수정 2023.10.13 11:42
0
원고료로 응원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a

입생로랑 가방 ⓒ Unsplash의Laura Chouette

 
사람들은 모두 자기에게 없는 걸 갈구한다. 갖지 못한 걸 갖게 되면 또 다른 세상이 펼쳐질 거라 생각하기도 한다. 새로운 경험이거나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는 물건이라면 투자할 만한 가치가 있을 것이다. 하지만 약간의 부담감과 무리함을 들여 나에게 쓰는 사치재의 경우 그 새로운 만족감이란 얼마나 지속이 될까?


명품을 사도 명품을 애지중지하며 집에만 모셔 두는 사람이 있고 갖고 있는 가방이 모두 명품이라 매일 명품을 드는 사람이 있다. 모든 가방이 명품으로 이루어져 있다면 그 사람에게 명품은 일상템과 같을 것이다. 어떤 가방을 가지고 있던 간에 갖고 있는 아이템을 잘 활용하는 사람이 슬기로운 쇼핑러이자 코디러일 것이다.

하지만 비슷한 품목을 많이 가지게 될 경우 굳이 파레토의 법칙을 들먹이지 않아도 자주 드는 아이템만 들게 되어 있다. 그래서 코칭을 하면서 막 다루는 명품 가방을 2번 본 적이 있는데 결정적 이유는 '안 쓰기' 때문이었다.

안 쓰는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을 것이다. 구매한 지 오래 되어서, 예뻐서 샀는데 들 일이 없어서, 어울리는 옷이 없어서 등등. 어쨌든 명품 가방을 일상템처럼 구매하든, 구매하지 않든 명품을 사도 활용이 어려운 이들을 보면서 명품을 구매할 때 고려하면 좋을 것들을 정리해봤다.

투자한 금액을 생각하지 않으면서 들고 싶지만 어디 그럴 수 있으랴. 투자한 돈만큼 신나게 잘 드는 것으로 삶에 기쁨과 즐거움 그리고 효용성까지 줄 수 있다면 그 정도 투자는 권할 만하다.

1) 나에게 어울리는 명품은 따로 있다.


누누이 이야기하지만 모든 사람은 자신만의 분위기를 가지고 있다. 그건 퍼스널 이미지라고 하기도 하고, 개인의 분위기라고 하기도 하며, 얼굴 위주로 이야기한다면 인상으로 이야기할 수도 있다.

명품 역시 고유의 콘셉트가 있다. 어떤 명품은 잔잔하고 보수적인, 어떤 명품은 색이 화려하고 반짝거리는, 어떤 명품은 도시적이고 세련된. 이러한 콘셉트는 특정 부류에게 어필하므로 명품 브랜드들은 이러한 콘셉트를 고수해 자신의 브랜드 이미지를 공고히 하거나 고객의 파이를 넓히고자 두 번째 콘셉트를 만들어 새로운 제품을 선보이기도 한다.

내가 추구하는 이미지와 나에게 어울리는 이미지에 맞는 명품은 따로 있다. 그러므로 그러한 명품을 골라 구매하는 것이 현명한 소비이다. 

2) 명품이라고 어디든 어울리는 건 아니다.

비싼 아이템은 자주 들고 싶다. 휘뚜루마뚜루 매치해서 뽕을 빼고 싶은 것이 소비자의 마음일 것이다. 하지만 역시 명품이라고 어디든 어울리는 건 아니다. 단정하게 차려 입는 전문직의 경우 각이 지고 세련된 느낌의 명품이 어울릴 것이며 캐주얼한 옷에는 좀 더 가벼운 느낌의 크로스백이 어울릴 것이다.

그러니 내 라이프 스타일이 편한 옷 위주라면 캐주얼 룩에 잘 어울리는 명품 가방을 고르는 것이 좋고, 좀 더 진중하고 세련된 출근 룩에 어울리는 명품을 찾는다면 내가 선호하는 명품 브랜드에서 그러한 느낌의 디자인을 찾는 것이 필요하다.

3) 디자인이 어설픈 명품은 안 사는 게 낫다.

장인이 한 땀 한 땀 만든 것이 명품인데 '어설프다'라는 단어를 쓰는 것이 무엄하다고? 일단 명품은 장인이 만들지도 않고(옛날에 장인이 만들었던 그 이미지를 고수할 뿐) 아무리 명품이라 하더라도 어설픈 건 어설픈 거다.

어설픈 명품은 '기획' 상품처럼 명품 로고는 박혀 있지만 고급스러운 느낌이 별로 들지 않는 아이템을 말한다. 디자인이 과한 명품 가방이 그렇다. 명품은 그 가치가 오래됨으로써 빛을 발한다. 하지만 디자인이 과할수록 대중적 가치는 떨어지며 코디하기도 어렵다.

그래서 정리해보면 명품 가방을 잘 사서 잘 들려면 나와 어울려야 하며, 내 라이프 스타일에 맞아야 하며, 그래도 디자인이 예쁘다는 느낌이 있어야 한다. 물론 3번째 요소는 지극히 주관적이라 개인의 안목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어떤 가방이든 들었을 때 '조화롭다'는 느낌이 든다면 당신의 선택이 성공인지 실패인지 알 수 있다. 당신의 명품 가방은 조화로운가? 어색한가?
덧붙이는 글 오마이뉴스에만 업로드되었습니다.
#명품가방 #명품가방활용 #명품가방코디 #명품백추천 #명품백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내손안의 옷생활 코치 - 사람과 세상을 밝히는 옷생활 길잡이 [책] 주말엔 옷장 정리 / 기본의 멋 / 문제는 옷습관 / 매일 하나씩 쓰고 있습니다 / 67템 x 4계절 옷장코디 에세이

AD

AD

AD

인기기사

  1. 1 한국 떠나는 과학자의 탄식 "늦었어요, 망했습니다"
  2. 2 조국혁신당 2호 영입인재, 구글 출신 이해민
  3. 3 더 과감해진 'SNL 코리아'의 '입틀막' 패러디... 누리꾼 "환영"
  4. 4 영화 '파묘'보다 더 기겁할만한 일제의 만행들
  5. 5 "대학은 가는데, 문제는..." 현직교사가 본 '가난한 아이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