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산양삼 가공제품, 중국 첫 수출 선적

23일 57만 2천달러 규모 산양삼 가공제품 4종 선적, 추후 수출 확대 계획

등록 2023.10.23 13:37수정 2023.10.23 13:37
0
원고료로 응원
a

㈜함양산양삼, 산양삼 가공제품의 중국 수출 선적식. ⓒ 함양군청

 
함양에서 생산된 '산양삼' 가공제품이 중국 수출길에 올랐다. 함양군은 23일 오전 농업회사법인 ㈜함양산양삼(대표 이종상)에서 산양삼 가공제품을 중국으로 수출하는 선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함양군은 "이번 수출은 2021년 '산삼항노화엑스포' 개최를 계기로 명품 산양삼의 입지를 굳히고, 중국시장의 최근 경향에 발맞추어 나가면서 중국 바이어와 꾸준한 협의 끝에 이루어낸 결과"라고 전했다.

수출 품목은 산양삼 가공제품인 산양삼한뿌리그대로 2688상자, 산양산삼 머금고 2700상자, 산삼순백 1500상자, 포스트바이오틱스 7740상자로, 전체 57만 2000달러 상당에 40ft 컨테이너 1대 분량이다.

함양군은 "수출 품목 중 '포스트바이오틱스(유산균)'는 함양군 농촌신활력플러스 사업의 산양삼 고부가가치 상품 개발의 일환으로 생산 지원한 제품이며, 또한, 함양군은 '산삼순백제품'에 비건인증 취득으로 산양삼 가공 제품에 대한 신뢰도를 향상토록 해외인증 취득지원을 한 바 있다"라고 소개했다.

이번 수출에 이어 함양군은 중국 텐진으로 함양산양삼 가공제품 3종, 58만 5000달러 규모의 수출 선적을 계획하고 있다.

진병영 함양군수는 "함양산양삼은 국가별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맞춤형 마케팅 추진으로 세계 각국에서 산양삼 가공제품 시장에서 우위를 선점하고 있다"고 말했다.
#함양 #산양삼 #중국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2. 2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3. 3 장관님 명령하면 국회의원 검거... 그러나 검찰은 덮었다
  4. 4 "환자도 전공의도 지키자" 연세의료원장 서신에 간호사들 "황당"
  5. 5 여론의 반발에 밀려 대통령이 물러섰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