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달장애인들이 직접 참여한 사진전시회가 열립니다

서울 상계동 노원구청에서 19일까지 진행, '제9회 나도 사진작가전'

등록 2023.11.14 16:21수정 2023.11.14 16:22
1
원고료로 응원
a

제9회 나도사진작가전 노원문화예술학교가 주관하는 'we start 아름다운 동행, 2023 제9회 나도 사진작가전'이 6일 오전 10시 30분 노원구청 2층 대강당에서 개막식을 열었다. ⓒ 임효준


발달 장애인들이 직접 참여하는 사진전시회가 열렸다.

서울 노원문화예술학교(대표 나영균)가 주관하는 'we start 아름다운 동행, 2023 제9회 나도 사진작가전'이 6일 오전 10시 30분 노원구청 2층 대강당에서 개막식을 열었다. 사진전은 오는 19일까지 7일간 펼쳐진다.


나 대표는 개막식에서 "노원구 거주 발달 장애인과 그 가족분들과 함께 '가족'의 중요성을 강조한, 행복한 가족 모습을 보여주는 사진 전시"라며 "하나가 되는 시간이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우리 가족은 우리가 지킨다'라는 제목으로 참여한 이기찬씨, 그리고 그의 어머니 박정민씨는 "스물 세살 기찬이가 군복을 입고 찍고 싶다고 해서, 친구 아들의 해병대 옷을 빌려 입고 가족사진을 찍었다"고 말했다. 기찬이네 가족의 사진테마 제목은 '우리 가족은 우리가 지킨다'이다.  

박씨는 "기찬이는 지적 장애 3급이라 군대를 갈 수 없지만 우리 가족은 하나뿐인 기찬이를 위해 (장애를) 당당하게 받아들이려고 노력했다"며 "기찬이는 계약직 사회생활 3년을 거치고 올해 사회적 기업에 입사해 열심히 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발달 장애라는 것을 피하고 부끄러워 할 것이 아니라 가족과 함께 또 이웃과 마을이 서로 돌보며 다르지 않음을 이야기 할 수 있는 건강한 우리사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또 다른 참여자 유승관씨 가족은 '진심이란 단어가 어울리는 유일한 존재'라는 제목으로, 소방관 아버지와 함께 가족 모두가 소방관 유니폼을 입고 소중한 가족사진을 남겼다.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전시회의 2023년 올해 주제는 'history'로, 서울 노원구에 살고 있는 장애인 비장애인 가족 모두의 이야기를 정성스럽게 담았다.

노원국악협회의 식전 축하공연과 함께 그동안 애써주신 분들에 대한 표창수여 등이 함께 진행됐다.

이번 전시회는 (사)서울장애인부모연대노원지회, (사)서울장애인부모연대도봉지회, 성민복지관, 동천하우스1, 동천하우스2, 동천하우스5, 동천하우스6 등 7개 참여단체와 65가족들이 참여했다.
   
a

전시공간 전시된 공간 모습 ⓒ 임효준

 
덧붙이는 글 한국사진뉴스에도 함께 게재될 예정입니다.
#노원문화예술학교 #나도사진작가전 #나영균 #박정민 #발달장애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람들과 사물에 대한 본질적 시각 및 인간 본성에 대한 끊임없는 탐구를 통해 옳고 그름을 좋고 싫음을 진검승부 펼칠 수 있어야하지 않을까... 살아있다는 증거가, 단 한순간의 아쉬움도 없게 그것이 나만의 존재방식이라면

AD

AD

AD

인기기사

  1. 1 학생들과 함께 본 '건국전쟁', 충격적인 한 줄 평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이X 얼굴 좀 보자!" 조사받으러 간 경찰서, 가해자가 달려들었다
  4. 4 "카이스트 졸업생 끌고나간 경호처, 윤 대통령 묵인 여부 밝혀야"
  5. 5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