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9295억원 규모 내년 본예산 편성... 기본경비 등 대폭 감축

전진선 군수 "예산 매우 어려운 상황...함께 극복하기 위해 노력해 달라"

등록 2023.11.22 17:54수정 2023.11.22 17:54
0
원고료로 응원
a

전진선 양평군수는 22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2024년 양평군 예산편성(안)을 발표했다. ⓒ 양평군

 
전진선 양평군수는 22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2024년 양평군 예산편성(안)을 발표했다.

군은 이날 9천295억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군의회에 제출했다.

전 군수는 "세입이 올해 마무리 추경에서 521억원이 감소했고, 내년도 세입에서 315억원이 감소해 총 836억원의 자주재원이 감소했다"며 "감소 이유는 양평군 지방세 등 자체수입이 227억원, 정부지방교부세가 431억원, 경기도 조정교부금이 178억원이 감소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는 양평군의 재정자주도가 과거 10년 동안 가장 낮은 수치로 내년도 예산을 초긴축으로 편성할 수밖에 없다"고 부연 설명했다.

군은 세수 감소에 대한 대책으로 올해 마무리 추경에서 세출예산 305억원을 삭감하고, 2024년도 본예산에 추경 예산으로 반영될 순세계잉여금에서 약 210억원을 앞당겨 편성하기로 했다.

전 군수는 "양평군의 2024년도 예산 총액은 9,295억원으로 작년 대비 472억원이 증가했으나 이는 내년도 국도비 보조사업이 498억원이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특히, 군민이 피부로 직접 느낄 수 있는 보조금은 지방재정 건전화를 위해 20%를 줄여 편성할 수밖에 없었다"고 덧붙였다.


양평군은 예산의 36.8%인 사회복지 예산은 2,717억원으로 작년 대비 14.8%인 350억원이 증가했다. 양평군 조직 기본경비는 20%, 사업에 수반하는 사무관리비는 적게는 20% 많게는 50%까지 삭감 편성했다.

전진선 군수는 "2024년 예산 사정이 매우 어려운 상황이기에 군민 모두가 함께 극복하기 위해 노력해 달라"며 "적은 예산으로 어렵겠지만 군민이 행복한 2024년을 만들기 위해 양평군수를 비롯한 공무원들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

전진선 양평군수는 22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2024년 양평군 예산편성(안)을 발표했다. ⓒ 박정훈

#양평군 #전진선 #예산안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오마이뉴스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AD

인기기사

  1. 1 학생들과 함께 본 '건국전쟁', 충격적인 한 줄 평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이X 얼굴 좀 보자!" 조사받으러 간 경찰서, 가해자가 달려들었다
  5. 5 "카이스트 졸업생 끌고나간 경호처, 윤 대통령 묵인 여부 밝혀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