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국힘 쏟아지는 '분당을' 출마 희망자에… 김병욱 "누구든 나오라"

김은혜·박민식·이영 거론... "호락호락 봐선 안 돼"

등록 2023.12.07 17:49수정 2023.12.07 17:49
0
원고료로 응원
 
a

내년 총선 출마를 예정한 장관·수석 출신 중 '경기 성남 분당을' 지역구를 노리는 인물이 다수 거론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지역구의 현직 의원인 김병욱 민주당 의원이 목소리를 높였다. ⓒ 박정훈

 
"호락호락하게 봐서는 안 된다."
 

내년 총선 출마를 예정한 장관·수석 출신 중 '경기 성남 분당을' 지역구를 노리는 인물이 다수 거론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지역구의 현직 의원인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목소리를 높였다.

김 의원은 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제 8년의 노력이 담긴 분당, 참 살고 싶은 도시지요?"라며 "저는 준비됐으니 본인들끼리 기싸움 마시고 누구든 나오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힘 입장에서는 분당을 지역이 만만한건지, 김은혜 수석, 박민식 장관에 이어 이제 이영 장관까지..."라며 출마가 거론되고 있는 이들을 적었다.

이는 분당을에서 재선을 한 김 의원이 여권의 도전장에 대한 선전포고를 한 것으로 풀이된다.

현재 언론에는 김 의원의 지역구인 분당을을 두고 여권 출마자로 김은혜 전 대통령실 홍보수석과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거론되고 있다.

박민식 장관은 최근 한 라디오 인터뷰에서 "(분당을에) 출마를 했다가 안철수 의원이 올 때 양보를 했다. 그래서 나한테 (출마) 명분이 있다"며 분당을 출마 의사를 공개적으로 밝혔다.

당초 분당 갑이 지역구였던 김은혜 전 수석도 바로 옆 지역구인 분당을로 방향을 전환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보수 우세 성향으로 분류되는 분당 을에서 재선을 한 김 의원은 최근 의정보고회 등을 진행하며 지역구 사수 의지를 나타냈다.
#분당 #김병욱 #김은혜 #박민식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오마이뉴스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AD

인기기사

  1. 1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2. 2 '뉴욕타임스'가 소개한 농담, 김건희 여사 뼈 때리다
  3. 3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4. 4 버려진 옷 먹는 소의 모습... 더 불편하고 충격적인 사실
  5. 5 "'맘껏 풍자하라, 당신들 권리'... 윤 대통령 SNL 200만 영상은 뭔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