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문희님 의 댓글리스트
10icon
이미지영역
최문희
moonf69

쓰는 일보다 보고 싶고 알고 싶은 사람이 많다. 너도밤나무 산신령에게도 만 가지 사연이 있다고 믿는다. 산신령의 등을 잘 긁어주는 한 마리 날다람쥐가 되고 싶다. <학교도서관저널> 월간지 편집자로 일한다.

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