잦은 대형산불... '불 폭탄'의 비밀

[이 사람, 10만인] 최병성 환경탐사 전문 시민기자

등록 2023.04.24 18:36수정 2023.04.24 18:36
0
원고료로 응원

[오마이TV] [이 사람, 10만인] 산림청의 의심스러운 먹이사슬 : 최병성 환경 전문 시민기자 인터뷰 ⓒ 김병기


"대형산불의 주범은 산림청입니다."

<오마이뉴스> 환경탐사 전문 시민기자인 최병성 목사가 한 말이다. 그가 단정적인 어투로 확신에 차서 이렇게 말한 까닭이 있다. 최 목사는 최근 '최병성 리포트'에 연재한 산불 관련 기사에 그 이유를 자세히 기록했다. 최근 빈번한 대형 산불의 현장을 찾아서 그 원인을 집요하게 추적했고, 수많은 연구 논문과 정부 문건을 샅샅이 뒤져서 대안도 제시했다.

관련 기사 :
대형 산불 조장한 산림청... 의심스러운 먹이사슬 https://omn.kr/23jxx
잦은 대형 산불의 진짜 원인, 산림청이 알고도 감췄다 https://omn.kr/23h1a
국민 속이고 위험에 빠뜨린 산림청, 여기 증거 있다 https://omn.kr/2373g

결국 '불 폭탄'을 제조하는 산림청의 잘못된 조림 정책과 산림 조림과 산불 복구 등에 개입된 막대한 예산의 이권 때문이라는 것이다.

오마이뉴스를 후원하는 10만인클럽 회원을 인터뷰하는 <오마이TV> '이 사람, 10만인' 코너에서 최 목사를 최근 인터뷰했다.

10만인클럽 가입하기 : https://omn.kr/20am7

#산불 #산림청 #이사람, 10만인 
#산불 #산림청 #최병성 #조림 #소나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환경과 사람에 관심이 많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AD

인기기사

  1. 1 학생들과 함께 본 '건국전쟁', 충격적인 한 줄 평
  2. 2 윤석열 검찰, 70억 현금저수지 조성...한동훈, 얼마나 받았나
  3. 3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4. 4 쫓겨난 카이스트 졸업생 "안경 날아가고, 감금...친구들, '고맙다' 응원"
  5. 5 "이X 얼굴 좀 보자!" 조사받으러 간 경찰서, 가해자가 달려들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