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모든 정치 일정 취소"... "우선 사고수습 총력"

고위당정협의회 취소... 국민의힘·민주당 모두 긴급 회의 개최

등록 2022.10.30 11:55수정 2022.10.30 15:30
0
원고료로 응원
a

30일 오전 서울역 대합실에서 시민들이 이태원 압사 사고 관련 뉴스를 지켜보고 있다. ⓒ 연합뉴스

 
정치권도 핼러윈 이태원 참사 사고 수습에 힘을 모으는 모습이다.

30일 열릴 예정이었던 대통령실·정부·국민의힘 고위당정협의회는 취소됐다. 더불어민주당도 중앙당 및 지역위원회 정치 일정이 모두 취소될 것으로 보인다. 양당 모두 관련 긴급 회의를 이날 오전부터 국회에서 진행하고 있다.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긴급 비상대책위원회에서 "휴일 새벽에 전해진 참사 소식에 국민 모두가 충격을 받았다"면서 "이번 사고로 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많은 분들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역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진 정부·여당은 뭐라고 드릴 말씀이 없다. 비통하고 죄송하다"면서 "한 사람의 생명이라도 더 살릴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더불어민주당도 우선 사고 수습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입장이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앞서 SNS를 통해 "놀랍고 참담하다. 갑자기 가족과 친구를 잃은 분들께 어떤 위로의 말씀을 드려야 할지 모르겠다"며 "민주당이 함께 힘을 모으겠다. 중앙당 및 지역위원회는 정치 일정을 취소하고 피해자 지원이 빈틈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오영환 민주당 원내대변인도 서면 브리핑을 통해 "민주당은 한 분이라도 더 쾌유하시길 국민과 함께 간절히 기원하겠다"며 "정부는 경찰과 소방인력, 의료진의 지원과 신속한 신원확인 등 유가족 피해 지원에 전력을 다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정미 정의당 대표도 SNS를 통해 "참사로 운명을 달리하신 분들의 명복을 빈다"면서 "정의당도 이 아픔을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이 대표는 "도대체 뭘 놓쳤고, 뭘 고쳐야 하는지 안전대책 미비점도 파악해야 한다"며 "정부는 조속히 사고를 수습하고, 원인 규명에도 만전을 기해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태원참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AD

AD

AD

인기기사

  1. 1 다시는 고등어구이 안 먹을랍니다
  2. 2 가수로 데뷔한 2011년 이후... 날 무너뜨린 섭식장애
  3. 3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 말한 바로 그날, 장모가 한 일
  4. 4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5. 5 신동엽-성시경의 '성+인물'이 외면한 네덜란드 성매매 현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