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춘천시 내 어린이 보호구역 주정차 금지 '유명무실'

낮시간에도 불법 주차 즐비... 춘천시 "단속 엄두 못내"- 경찰 "주차된 차량은 시 담당"

등록 2023.03.30 09:19수정 2023.03.30 14:28
0
원고료로 응원
주정차가 금지된 어린이보호구역의 주차난 해소를 위해 춘천시가 탄력적 주차 허용제도를 실시중이지만, 주차금지 시간대에 주·정차하는 차들이 줄지 않고 단속도 이뤄지지 않아 '탄력적 주차 허용'이라는 춘천시의 정책 자체가 무색해지고 있다.

지난해 11월 1일부터 시는 후평·교동·호반초등학교 인근 어린이보호구역 일부 구간에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8시까지 주·정차를 허용했다. 지난 2021년도 10월 21일부터 어린이 보호구역 내 모든 도로의 주·정차를 금지하는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전격 시행되면서 구역 내 주민들이 심한 주차난을 겪어온 점을 감안한 것이다.

어린이들의 하교 이후부터 등교시간 이전까지 주정차를 허용, 주차난을 해소하겠다는 시 정책은 일부 차주의 무책임한 태도로 지켜지지 않고 있다. 주차금지시간인 낮에도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정차된 차량이 많은 상태이며, 이에 대한 단속도 전무한 실정이다. 
 
a

이달 15일 오후 2시 10분쯤 주차 금지 구역인 후평초등학교 인근 어린이 보호구역에 불법주차한 차량의 모습이다. ⓒ 한림미디어랩 The H

 
지난 15일 오후 2시 10분쯤 후평초등학교 인근 삭주로108번길을 방문해보니 주정차 가능 시간인 오전 8시가 지났음에도 10여 대의 차량이 어린이보호구역에 주차돼 있었다.

5일 후인 지난 20일 호반초등학교와 교동초등학교를 방문했을 때도 상황은 크게 다르지 않았다. 이날 오후 1시20분쯤 호반초등학교 인근 후반로 126길의 경우 2차선 도로임에도 차 한 대가 간신히 지나갈 정도의 공간만 남아 어린이들의 등하굣길에 차들이 지나갈 경우 위험한 상황이 예상됐다. 교동초등학교 근처 전원길 역시 13대의 차량이 주차돼, 차량 사이의 어린이를 확인하기 힘들 수도 있는 지점들도 눈에 들어왔다.
 
a

규정 시간 외 차량 단속을 한다는 내용의 플랜카드 앞에 버젓이 불법 주차돼있는 차량의 모습이다. ⓒ 한림미디어랩 The H

 
  
a

이달 20일 오후 1시 20분쯤 호반초등학교 인근 어린이 보호구역인 후반로126길 양 도로 불법주차로 차 한대가 간신히 지나갈 공간만 남은 모습이다. ⓒ 한림미디어랩 The H

     
a

이달 20일 규정 시간 외인 오후 1시 50분쯤에 교동초등학교 근처 전원길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차량이 줄지어 주차돼있다. ⓒ 한림미디어랩 The H

 
시관계자는 행정명령 시행 이후 단속을 한 적이 있냐는 기자의 질문에 "아직 주차 단속을 시행한 적은 없다"고 답했다. 이 관계자는 "도로교통법 개정안 때문에 주차시설이 부족한 원도심 주민들이 심각한 주차난을 겪고 있다"며 이후에도 단속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단속을 시작하면 주민들의 불편이 늘고 반발이 거세 어쩔 수 없다는 것이다.

어린이보호구역 주정차 단속에 대해 경찰 관계자도 "운전자가 주차나 정차하는 순간을 경찰관이 포착한다면 즉시 대응할 수 있지만 이미 주차된 차량의 경우는 시에서 담당한다"며 관할 외의 영역이라고 말했다.

시행 1년5개월째를 맞는 어린이보호구역 주정차금지 제도가 유명무실해진 가운데 이를 보완하기 위한 지자체의 "탄력적 허용" 정책도 무색해지고 있다.
덧붙이는 글 안디모데 대학생기자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는 한림대학교 미디어스쿨 대학생기자가 취재한 것으로, 스쿨 뉴스플랫폼 한림미디어랩 The H(www.hallymmedialab.com)에도 게재됩니다.
#어린이 보호구역 #탄력적 주차 허용제도 #춘천시 #어린이 보호구역 주정차 금지 #주차난 해소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The H는 한림대 미디어스쿨 <한림미디어랩>의 뉴스룸입니다.학생기자들의 취재 기사가 기자 출신 교수들의 데스킹을 거쳐 출고됩니다. 자체 사이트(http://www.hallymmedialab.com)에서 새로운 '미디어 패러다임'을 실험하는 대학생 기자들의 신선한 "지향"을 만나실 것입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5. 5 다섯 개의 칼 휘두르는 윤석열의 동지들... 변수는 '2인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