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흥덕·충주선거구, 민주당-진보당 후보단일화 한다

등록 2024.02.23 13:33수정 2024.02.23 13:33
0
원고료로 응원
a

ⓒ 충북인뉴스


22대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과 진보당, 새진보연합, 연합정치시민회의가 범야권 통합비례정당에 합의한 가운데 충북지역 지역구 후보도 단일화가 진행된다.

23일 진보당 충주시 선거구 국회의원선거 김종현 예비후보는 성명을 통해 후보단일화 입장을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울산 북구, 호남, 대구‧경북을 제외한 전국의 선거구에서 경선을 통한 후보단일화로 국민의 힘과 1대1 구도를 만들기로 했다"며 "민주개혁진보 선거연합 합의에 따라, 충주에서 야권총단결로 윤석열정권을 심판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진보당 청주 흥덕 선거구 이명주 예비후보도 전화통화에서 "3월 초중순경 여론조사에 의한 단일화가 진행될 것 같다"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충북인뉴스에도 실렸습니다.
#충북인뉴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충북인뉴스는 정통시사 주간지 충청리뷰에서 2004년5월 법인 독립한 Only Internetnewspaper 입니다. 충북인뉴스는 '충북인(人)뉴스' '충북 in 뉴스'의 의미를 가집니다. 충북 언론 최초의 독립법인 인터넷 신문으로서 충북인과 충북지역의 변화와 발전을 위한 정론을 펼 것입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80대 아버지가 손자와 손녀에게 이럴 줄 몰랐다
  2. 2 "은혜 모른다" 손가락질에도... 저는 부모와 절연한 자식입니다
  3. 3 "이재용은 바지회장"... 삼성전자 사옥앞 마스크 벗고 외친 젊은 직원들
  4. 4 "내 연락처 절대 못 알려줘" 부모 피해 꽁꽁 숨어버린 자식들
  5. 5 한국에서 한 것처럼 했는데... 독일 초등교사가 보내온 편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